중구 종로구

리재

600년 동안 서울을 지켜온 한양도성과 함께 해온 오래된 집이 있습니다. 이 집은 오랜시간에 걸쳐 고쳐지고 또 만들어졌습니다. 오래된 목조주택을 현대 스타일에 맞춰 편리하게 리모델링했습니다.

준하우스

약수역 1번출구 도보 2분거리고 금돼지식당,호박식당, 조옥당 족발등 유명한 맛집에서 가깝습니다. 가까운 지인들 모임에 좋은 숙소입니다.

Stay chill. House

‘Stay Chill’에서는 일상에서의 긴장을 풀고, 늘어지게 쉬다 가세요. ‘Stay Chill’이 준비한 음악과 책을 읽으며, 해질녘엔 루프탑 옥상에서 일몰을 지켜보며, 바쁘게 보내왔던 일상을 잊고 “relax and chill out”

FeelFree House

코로나19를 피해 일행과 단독으로 사용할 수 있는 공간을 찾고 있었다면 잘 찾아 오셨습니다. 필프리 하우스’는 마당이 있는 서울 중심에서는 보기 어려운 집입니다. 이 방은 다른 게스트 없이 단독으로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종로하루

​단지 숙박하는 공간을 파는 것이 아니라 경험을 파는 곳이 되기를 희망합니다. 어떤 경험이든지 재밌고 즐거운 추억으로 남길 바라겠습니다. 부디 오시는 모든 분들이 의미 있는 시간을 가지고 가셨으면 좋겠습니다!

동주르 하우스

별 헤는 집은 남산타워가 훤히 내려다보이는 위치해있습니다. 너비 3미터가 넘는 통창을 통해서 남산타워와 성곽길이 보이는 전망이 매력적인 숙소입니다. 서울에 40년전의 모습을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는 창신동의 골목골목을 구경하며, 잠시 쉬어가시려는 분들에게 창신객잔을 추천합니다.

이화동273(Ihwa273)

안녕하세요 이화동 273 입니다. 저희 숙소는 세련된 인테리어 넓은 테라스 주차장 및 엘리베이터유명관광지인 동대문, 명동과 가까운 입지를 지니고 있어서 편안하고 편리한 숙박을 하실수 있습니다.

BOAN STAY

보안스테이 41은 2004년까지 실제 여관으로 영업을 했으며 서정주, 김동리 같은 문인들 뿐 아니라 수많은 사람들이 자신의 하루를 보안여관의 지붕아래 맡겼던 일시적 거주지 이자 문화예술생산의 플랫홈이었습니다.

인우 스테이

인우하우스는 아담하고 깔끔한 전통한옥으로 안채와 떨어져 있는 사랑채 각 방마다 별도의 화장실 및 샤워시설을 갖추고 있어 조용한 개인시간을 가지고자 하는 분에게 알맞은 곳입니다.